컴퓨터 엑셀 워드 포토샵 구글어스 WINDOWS JAVASCRIPT JAVA C++

 
Previous Post [Perl/윈도용펄/윈도우용펄] ActivePerl-5.8.8 빌드 817 설치하다구글 검색창을 블로그 사이드바에 추가하는 HTML 코드[QnA] Perl(펄)의 모든 모듈 한꺼번에 확인하기Archives를 드롭다운리스트에 넣고, 해당 월(月)이 나오게Archives를 이용한, 가입형 블로그 백업 방법월별Archive에 연월(2006.03) 붙이기, 블로거(blogger.com)의 경우블로거(Blogger.com) 전용 '올블로그'인 '한글 Blogger 업데이트 정보' 출범블로그 이름을 포스트 제목 뒤로 이동하여, 검색에 유리하게 ㅎㅎ신문연재 일본어회화/인코딩/후리가나(Furigana)루비 태그주황색과 잘 어울리는 색, 오렌지색이랑 조화를 이루는 색상, 배색 문제; QnA

[독서] 김훈 소설 '칼의 노래' 프리뷰

Monday, April 03, 2006
스폰서 링크

김훈 소설 『칼의 노래』 중, 첫 페이지




버려진 섬마다 꽃이 피었다. 꽃피는 숲에 저녁 노을이 비치어, 구름처럼 부풀어오른 섬들은 바다에 결박된 사슬을 풀고 어두워지는 수평선 너머로 흘러가는 듯싶었다. 뭍으로 건너온 새들이 저무는 섬으로 돌아갈 때, 물 위에 깔린 노을은 수평선 쪽으로 몰려가서 소멸했다. 저녁이면 먼 섬들이 박모(薄暮) 속으로 불려가고, 아침에 떠오르는 해가 먼 섬부터 다시 세상에 돌려보내는 것이어서, 바다에서는 늘 먼 섬이 먼저 소멸하고 먼 섬이 먼저 떠올랐다.

저무는 해가 마지막 노을에 반짝이던 물비늘을 걷어가면 바다는 캄캄하게 어두워갔고, 밀물로 달려들어 해안 단애에 부딪히는 파도 소리가 어둠 속에서 뒤채었다...


출간일: 2003-12-08
출판사: 생각의나무


소설가 김훈 선생의 장편소설 '칼의 노래'는 '한국 문학에 벼락처럼 쏟아진 축복'이라는 찬사를 받은 소설입니다.



더 읽기: 독서

2 Comments:
At April 4, 2006 at 3:35 PM, Blogger mwultong said...

"꽃은 피었다"가 신파조라는 이유로 해서 김훈 선생께서 "꽃이 피었다"를 선택하셨군요.

(∩_∩)


랄라라님 프로필의 초상화가 아주 운치가 있습니다.

(∩_∩)

 
At April 1, 2007 at 12:32 PM, Anonymous Anonymous said...

랄라라님의 코멘트:

* 버려진 섬마다 꽃이 피었다



버려진 섬마다 꽃은 피었다

이 두 개의 표현을 놓고 한참을 고민했다고 밝힌 것을 조선일보에서 본 적이 있습니다. 그러다 결국 앞의 것을 선택했다고 하시더군요. 후자는 너무 신파조라고..

톨스토이(확실하게는 모르겠습니다)도 초고를 완성해 서랍속에 넣고 3달 후에 다시 확인하고 고치는 과정을 했다는 얘길 들었습니다.

그 뒤로는 한 문장을 읽어도 작가분들의 고심의 흔적이 남아있는 것 같은 느낌이 들었습니다..

(새 블로거 버전에서는, 랄라라님의 한글 아이디 글자가 깨져서, 다시 올립니다.)

 

Post a Comment

<< Home RSS 2.0 feed

구글 Google 에서 제공하는 무료 블로그 서비스인 블로거 Blogger 의 인터넷 주소는 www.blogger.com 입니다. Blogger 에 블로그를 만들면, blogspot.com 이라는 주소에 블로그가 생성됩니다.
블로그를 직접 방문하지 않고도 최신 게시물을 구독하려면 RSS 2.0 feed 주소를 리더기에 등록하시면 됩니다.
Categories
Previous Posts
Monthly Archives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