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퓨터 엑셀 워드 포토숍 구글어스 WINDOWS JAVASCRIPT JAVA C++

 
Previous Post [독서] 김탁환 소설 '부여현감 귀신체포기' 프리뷰 (이가서)[QnA] 울트라에디트에서 행번호를 붙여서 출력/인쇄할 수 있나요?[QnA] 최고 압축률을 가진 압축프로그램은?[007 잡담 면허] EmEditor + EmFTP + '이치타로(일태랑) 워드프로세서'에...맥스(3dsmax 8)의 불필요한 서비스를 제거하여 시스템 메모리 확보[독서] '페터 회' 추리소설 '스밀라의 눈에 대한 감각' (마음산책)[Perl/펄] 텍스트 파일에 행번호 붙여, 화면에 출력 또는 파일로 저장테스트/비밀 블로그 만들기 + 검색엔진에서 제외하기[공개 일기] 공기건조 잠 설침/황사현상/파이어폭스/블로거 먹통[독서] 박완서 소설 '그 남자네 집' 프리뷰 (현대문학)

[독서] 이문열 소설 '금시조' 프리뷰 (현대문학)

Wednesday, April 19, 2006

이문열 소설 『 금시조 』 본문 첫페이지



무엇인가 빠르고 강한 빗줄기 같은 것이 스쳐간 느낌에 고죽(古竹)은 눈을 떴다. 얼마 전에 가까운 교회당의 새벽 종소리를 들은 것 같은데 어느새 아침이었다. 동쪽으로 난 장지 가득 햇살이 비쳐 드러난 문살이 그날 따라 유난히 새카맸다. 고개를 돌려 주위를 살피려는데 그 작은 움직임이 방안의 공기를 휘저은 탓일까, 엷은 묵향(墨香)이 콧속으로 스며들었다. 고매원(古梅園)인가, 아니, 용상봉무(龍翔鳳舞)일 것이다. 연전(年前)에 몇 번 서실을 드나든 인연을 소중히 여겨 스스로 문외제자(門外弟子)를 자처하는 박교수가 지난봄 동남아를 들러 오는 길에 사왔다는 대만산(臺灣産)의 먹이다. 그때도 이미 운필(運筆)은커녕 자리보전을 하고 누웠을 때라 고죽은 웬지 그 선물이 고맙기보다는 서글펐었다. 그래서 고지식한 박교수가,

"머리맡에 갈아 두고 흠향(歆香)이라도 하시라고……"

하며 속마음 그대로 털어놓는 것을, 예끼, 이사람, 내가 귀신인가, 흠향을 하게…… 하고 핀잔까지 주었지만, 실은 그대로 되고 말았다. 문안 오는 동호인(同好人)들이나 문하생들을 핑계로, 육십 년 가까운 세월을 함께 지내 온 분위기를 바꾸지 않으려고 매일 아침 머리맡에서 먹을 가는 추수(秋水)의 갸륵한 마음씨에 못지 않게 그 묵향 또한 좋았던 것이다.

묵향으로 보아 추수가 다녀간 것임에 틀림없었다. 조금 전에 그의 잠을 깨운 강한 빗줄기는 어쩌면 그 아이가 나가면서 연 장지문 사이로 새어든 햇살이었을 게다. 고죽은 그렇게 생각하며 살며시 몸을 일으켜 보았다. 마비되다시피한 반신 때문에 쉽지가 않다. 사람을 부를까 하다가 다시 마음을 돌리고 누웠다. 아침의 고요함과 평안과, 그리고 이제는 고통도 아무것도 아닌 쓸쓸함을 의례적인 문안과 군더더기 같은 보살핌으로 깨뜨리고 싶지 않았다.



이문열 선생의 중편소설 "금시조"는 1982년 제15회 동인문학상을 수상한 소설이며, '예술가 소설'이기도 합니다.

(그 박교수라는 인물이, 흠향(歆饗)을 흠향(歆香)으로 착각한 모양입니다.)


발표 : 현대문학 1981년 12월호





1982년에 동인문학상을 수상하신 이문열 선생께서 현재는 동인문학상 심사위원으로 활동하고 계시더군요. 작년(2005년) 동인문학상은 "꽃게 무덤"이 차지했지요...




관련 포스트:
[독서] 이문열 신작소설 '호모 엑세쿠탄스' 프리뷰 + 여담


더 읽기: 독서

0 Comments:

Post a Comment

<< Home RSS 2.0 feed

구글 Google 에서 제공하는 무료 블로그 서비스인 블로거 Blogger 의 인터넷 주소는 www.blogger.com 입니다. Blogger 에 블로그를 만들면, blogspot.com 이라는 주소에 블로그가 생성됩니다.
블로그를 직접 방문하지 않고도 최신 게시물을 구독하려면 RSS 2.0 feed 주소를 리더기에 등록하시면 됩니다.
Categories
Previous Posts
Monthly Archives
Top